페이스북, 뉴스 앱 ‘페이퍼 (Paper)’ 중단 예정

2014년 런칭되어 개인화된 콘텐트와 매끄러운 UI로 주목 받았던 페이스북의 뉴스 앱 ‘페이퍼 (Paper)’를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사기관인 앱애니(App Annie)에 따르면 페이퍼는 런칭 이후 다운로드 상위 1500개 앱 리스트에도 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비스 중단에도 불구, 페이스북은 페이퍼의 아이디어가 상당 부분 인스턴트 아티클에 반영되었다고 언급했다.

테크니들 인사이트
뉴스 앱은 여러 플레이어들이 각종 형태로 시도해 왔으나 아직은 눈에 띄는 우세를 점한 서비스가 등장하지는 않은 것 같다. 뉴스 앱 특성 상 습관성 사용으로 인해 해당 플랫폼에 대한 유저의 의존도를 높일 수 있다는 장점은 있는 반면, 유료모델 사용 저조로 인한 수익화의 어려움, 언론사에 대한 완벽한 컨트롤 미비, 큐레이션 및 구독 UI 상 부족함 등으로 인해 대중적 서비스 출현이 늦어지는 것으로 보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AI의 고도화를 통해 “어떻게 이렇게 내가 딱 보고 싶은 기사만 찾아서 보내주지?” 하는 수준의 큐레이션이 가능해진다면 뉴스 소비 경험의 혁신이 가능하지 않을까 기대해 보며, 페이스북의 페이퍼를 통한 실험이 그 시행착오 과정이었으면 한다.

관련 기사: Fortune | 이미지 출처Engadget

호주 가전 회사인 Breville에서 Global Category Manager로 근무 중입니다. LG전자 전략 및 상품기획 업무 후 영국 Cambridge에서 MBA를 마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