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정부, 무인자동차 관련 방침 발표

미국 교통부가 지난 19일 무인자동차 관련 방침을 발표했다. 해당 방침은 탑승자 안전 및 사고 시 대처 기준, 디지털 보안 기준, 승객 및 타 차량과의 통신 기준 등을 담은 15개 조항으로 이루어져 있다. 관련 업계는 무인자동차 도입 활성화의 기초가 마련됐다며 해당 방침을 환영하는 분위기다. 미국 교통국 홈페이지에서 전문 확인이 가능하다.

테크니들 인사이트
미국의 무인자동차 관련 규정은 주별로 천차만별이어서 관련 업계에서는 난색을 보여 왔다. 이번 연방 차원의 방침은 법적 효력은 없으나, 통일된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이제 미국은 공식적으로 무인자동차 시대에 문을 열었다. 개인적으로 무인자동차 시대의 가장 큰 수혜자는 우버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개인 소유 차량 감소로 온디맨드 차량 수요가 늘어날 것이고, 사고율 감소로 보험료도 대폭 낮아질 것이며, 무엇보다 우버의 가장 큰 고민거리였던 운전자 고용 관련 문제가 사라질 것이다.

관련 기사 및 이미지 출처: The New York Times

델 Dell 북미지역의 노트북 가격정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유통업 MD로 사회에 발을 들였고, 듀크 MBA를 2016에 졸업했습니다. 전자제품, 인공지능, 운동, 맥주에 관심이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