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인공지능 카메라 딥 렌즈(Deep Lens) 공개

아마존이 라스베가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리인벤트(RE:Invent) 행사에서 인공지능(AI) 카메라 딥 렌즈(Deep Lens)를 공개했다. 딥 렌즈는 세계 최초 딥러닝 기반 카메라로 인공 지능 개발자를 위해 만들어졌다. 최근 구글이 발표한 구글의 클립(Clip) 카메라와 유사하게 인공지능을 활용해 사람의 얼굴을 자동으로 인식해 촬영할 수 있다. 고양이, 강아지 등 동물은 물론 각종 사물과 문자를 인식할 수 있다. 아마존은 이러한 기술을 활용하는 온라인 템플릿을 제공한다. 더불어 인공지능 생태계 구축을 위해 머신러닝 모델을 개발할 수 있는 플랫폼 세이지메이커(Sagemaker)도 선보였다. 사전 구성된 프로젝트 위에 개발자의 의도에 맞게 구축할 수 있으며 다양한 기능을 플러그인(plug-in) 할 수 있는 사용자 친화적인 인터페이스를 갖고 있다. 딥 렌즈는 4개의 마이크로 HDMI, 2개의 USB 포트, 인텔 아톰 프로세서, 8GB 램, 우분투가 장착되어 있으며 카메라는 4Mega픽셀, 1080p로 촬영할 수 있다. 딥 렌즈는 2018년 4월 14일에 배송 예정이며 가격은 $249로 책정됐다.

딥 렌즈가 눈길을 끄는 이유는 인공지능, 클라우드 컴퓨팅, IoT 등 다양한 기술을 효과적으로 연결할 수 있는 기기를 만들었다는 점이다. 딥 렌즈는 이미지를 촬영한 후 아마존 레코그니션(Amazon Rekognition)을 통해 얼굴 및 이미지 인식을 처리한다. 딥러닝을 통해 데이터를 학습하거나 이미 학습된 데이터를 통해 처리할 이미지와 관련한 다양한 동작과 기능을 선보일 수 있다. 예를 들어, 물류 창고를 운영하고 있고 재고 품목을 자동으로 스캔하는 경우 딥 렌즈의 학습 데이터를 기반으로 품목 수량이나 변경 상태를 파악할 수 있다. 또는, 딥 렌즈에 음료수 한 병을 보여주면 다른 새 제품을 자동 주문할 수 있고, 애완동물을 인식하고 애완동물에게 사료를 공급할 수 있는 장치를 움직이게 할 수도 있다.

아마존 웹 서비스(AWS)는 아마존에 가장 큰 이익을 안겨주는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이다. AWS는 지난 분기의 매출이 $46억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2% 증가했다. 아마존은 딥 렌즈를 통해 더 많은 사용자를 아마존 클라우드 서비스로 끌어들일 수 있다. 학습된 데이터는 아마존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불러올 수 있기 때문이다. 아마존은 인공지능, 딥러닝 개발을 독려하는 한편 클라우드 서비스를 더욱 확장하기 위해 딥 렌즈를 출시한 것으로 보인다. 인공지능 개발 전용 클라우드 서비스, 요금제 등을 통해 구글과의 인공지능, 클라우드 대결에서 우위를 차지하려는 전략으로 볼 수 있다. 아마존이 음성 인식 스피커, 클라우드 서비스에 이어 인공지능 카메라까지 구글에 우위를 보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관련 기사: Engadget, The Verge  | 이미지 출처: QUARTZ

컨설팅 기업인 에이블랩스(Able Labs)의 대표입니다. SK플래닛 11번가, 한국IBM, SK하이닉스에서 근무했습니다. 뉴욕대학교(NYU) 기술경영 석사과정을 마쳤습니다. IT와 커머스 분야에 대해 주로 글을 쓰면서 강연을 하고 있습니다. 아마존, 블록체인, 커머스에 관심이 많습니다. 저서로 <아마존 이노베이션-특허를 통해 살펴본 아마존의 기술혁신 전략 보고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