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할 주식 거래와 높은 캐시백 비율로 독일 젊은층 인기얻는 Vivid Money

독일도 한국처럼 투자에 대한 젊은층의 관심이 높다. 이에 맞춰 여러 핀테크 서비스들이 독일 금융계에 등장하고 있는데, 그중 주식 분할 거래 (fractional shares)와 캐시백 기능을 강화한 Vivid Money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Vivid의 핵심 기능은 뱅킹, 주식, 암호 화폐, 캐시백으로 ‘버는 재미’와 ‘쓰는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게 설계되었다. 즉, 뱅킹과 투자가 선순환되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고 다른 회사와 제휴를 하는 등의 기타 상품은 찾아볼 수 없다. 상당히 심플하면서도 요즘 젊은 투자자들이 관심을 갖는 분야에 집중한 디지털 뱅킹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Vivid 앱 화면

Vivid 인기 요인 1) 분할 주식 거래

Vivid의 분할 주식 거래는 단돈 0.01유로로 미국과 유럽 기업의 주식을 거래할 수 있게 해 준다. 0.01유로는 0.012 USD 혹은 13.68 KRW와 동일한 액수다. (2021년 5월 15일 기준)

분할 주식 거래는 주식 1주를 분할해서 거래할 수 있다. 비싼 1주를 온전히 사기 위해 거금을 들일 필요 없이 소액으로 주식 투자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은 젊은 투자자들의 부담을 줄일 수 있다. 분할 주식 거래는 Vivid만의 기능은 아니며 미국, 한국에서도 해외 주식 투자 시 활성화된 방식이다.


Vivid 인기 요인 2) 즉시 입금되는 캐시백

Vivid의 또 다른 특징은 ‘즉시 입금되는 캐시백’이다. 시중에 출시된 신용카드 중 일부가 캐시백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고 이를 월별로 모아 환급을 받거나 결제 시 쓸 수 있다. Vivid 카드의 캐시백도 기본 아이디어는 같지만, 결제 금액의 1%에서 25%까지 높은 비율로 캐시백을 받을 수 있으며 결제와 동시에 바로 계좌로 입금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위 사진은 필자가 직접 독일 아마존에서 Vivid 카드로 결제 후 캐시백을 받은 화면이다. 다른 제휴 업체들보다 아마존의 캐시백 비율이 높아 아마존을 즐겨 이용하고 있다. 지출을 하면서도 돈을 버는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캐시백으로 돌려받은 금액은 투자 Pocket (Pocket은 Vivid 계좌 내에 사용자 본인이 분할해서 지정할 수 있는 일종의 하위 계좌)에 넣어 주식과 암호 화폐 투자에도 사용할 수 있다. Vivid 서비스의 특징과 회사 소개를 아래에 정리했다.


Vivid 뱅킹 서비스 요약

  • 사용 금액의 1%~25%를 캐시백으로 돌려준다.
    • 캐시백 비율은 제휴 회사에 따라 주기적으로 바뀐다.
    • 캐시백 제휴회사는 슈퍼딜 (캐시백 비율이 커지는 기간)을 이용해, 마케팅 효과를 볼 수 있다.
  • 리워드 캐시백은 주식 투자를 하거나 현금으로 지급받을 수 있다.
  • 포켓, 즉 계좌 쪼개기가 가능해서 사용처 별로 별도의 계좌를 보유할 수 있다.
    • 각 포켓 별 각기 다른 IBAN(유럽 은행의 계좌번호) 생성이 가능하고, 최대 15개까지 개설 가능
  • 계좌에 친구를 초대해서 공동 계좌처럼 사용 가능하다.
  • 은행 앱에서 주식투자와 암호화폐 투자가 가능하다.
  • ATM 무료 인출 (무료 플랜의 경우 1달 200유로 제한, 그 밖에 월별)
  • 해외 결제 시 수수료가 없다. (통화별로 별도 포켓을 만들어, 각국 통화로 계좌 관리)

Vivid는 어떤 회사?

  • 2019년 Artem Yamanov, Alexander Emeshev가 베를린에 설립한 뱅킹 서비스이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두 창업자는 러시아 출신으로, 30여 년간 러시아 금융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였고, 유럽에 디지털 뱅크를 만들기 위해 진출하였다.
  • Vivid의 가장 큰 투자자도 러시아 최대의 디지털 은행인 틴코프 방크 (Tinkoff Bank)이다. 틴코프 방크는 2006년에 러시아에서 설립되었으며, 오프라인 지점이 없는 100% 온라인 은행으로 주목을 받았다. 고객 수 기준 세계 최대의 디지털 은행이고, 러시아에서는 두 번째로 큰 신용카드 공급 업체이다.
  • 틴코프 방크는 현재 약 1,000만 명의 고객이 있으며, 은행 이외에 항공 티켓, 호텔, 여행 상품, 기차표, 렌터카 등의 여행 서비스, 영화, 식당, 콘서트, 극장, 스포츠 등 여가서비스를 은행 앱 안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만들었다.
  • Vivid는 2020년 6월 솔라리스 뱅크의 라이선스를 빌리는 화이트 레이블 서비스를 이용해 독일에서 사업을 시작하였고, 이후 주식과 암호화폐는 독일에서 주식 투자 브로커 면허를 가진 CM Equity AG와의 제휴를 통해 서비스를 시작하였다.
  • N26과 마찬가지로 솔라리스 뱅크와 협력을 하여 시작한 것은 공통점이지만, 향후 독립해 스스로 뱅킹 기능을 제공할 수 있을지는 지켜봐야 할 것이다.
  • 지난 4월 말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투자회사인 Greenoaks Capital와 금융 전문 투자사인 Ribbit Capital로부터 6천만 유로 규모의 시리즈 B 투자를 유치했다.

Written by

독일 베를린의 스타트업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나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업개발에 진심이며, 기술을 예술적으로 활용하여, 개인의 삶이 좀 더 나아지고 공동체가 지속 가능하기를 꿈꿉니다.